오늘 마주친 한 구절

[낭+독회 한구절]『양육가설』 주디스 리치 해리스

by 느티나무

  • 『양육가설』 주디스 리치 해리스

    크게보기

  •  

    북미나 유럽에서는 아주 당연하게 아기에게 언어로 의사소통하는 법을 부모가 가르쳐야 한다고 생각한다.... 우리는 아기가 자궁에서 나오는 순간부터 떠들어대며 언어수업을 시작한다.... 이렇게 재촉 비슷한 격려를 받은 우리 아기들은 대체로 한 살도 되기 전에 말을 시작하며 두 살 정도가 되면 문장 형태의 말을 한다. - 118p. 

     

    집에서 사용하는 언어와 밖에서 사용하는 언어의 구분이 확고하면, 집의 언어는 집에서 경험하는 생각과 감정에 유착되며 밖에서의 언어는 극소에서의 생각과 감정에 강하게 묶인다는 것이다. 집에서 신데렐라는 자신이 별  볼 일 없는 인간이라 생각했지만 밖에서는 자신이 친구를 사귀고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사람임을 발견했다. 왕자가 신데렐라에게 집의 언어로 이야기했다면 이 이중언어 사용자는 자리에 주저앉아 걸레질을 했을 것이다. - 121p. 

     

     주디스 리치 해리스 『양육가설』 ,도서출판 이김, 2017  

     

    읽은 날: 2019.01.29 

    *매주 화요일 이른 10시30분 부터 뜰아래에서 낭독을 시작합니다. 

Social Reference : 소셜 레퍼런스?

'이 자료도...'하고 소개해주고 싶은 자료가 있나요?

같은 고민을 해본 적이 있거나 해당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.

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