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늘 마주친 한 구절

[낭+독회 한구절]『이용자를 왕처럼 모시진 않겠습니다』 박영숙_예비사서 낭독회

by 느티나무

  • 『이용자를 왕처럼 모시진 않겠습니다』 박영숙_예비사서 낭독회

    크게보기

  •  

    흔치 않은 길을 택하려면 어려움을 감수해야 한다. 좀더 힘든 정도가 아니라 완전히 다른 차원의 어려움을 겪을 때도 있다. 느티나무에서 하는 일이 으레 그랬다. 삶과 삶터에 변화를 일으켜보자고 운동을 하는 것이니 당연하다고 할 수 있지만, '사서 고생'을 언제나 '기꺼이' 하기란 쉽지 않다. 그런데 대부분 그걸 깨달을 때쯤이면 되돌아가기 어려울 만큼 멀리 와버렸기 때문에 어떻게든 길도 내고 힘도 내서 가야 했다. _p.140 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『이용자를 왕처럼 모시진 않겠습니다』 박영숙 (알마)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읽은 날: 2019.10.2

    매주 수요일 이른 10시부터 뜰아래에서 낭독을 시작합니다 

Social Reference : 소셜 레퍼런스?

'이 자료도...'하고 소개해주고 싶은 자료가 있나요?

같은 고민을 해본 적이 있거나 해당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.

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