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늘 마주친 한 구절

[낭+독회 한구절]『양육가설』 주디스 리치 해리스

by 느티나무

  • 『양육가설』  주디스 리치 해리스

    크게보기

  • 나의 한 가지 바람은 나로 인해 육아가 더 쉬원지고 부모들이 스트레스를 덜 받는 것이었다. 안타깝게도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. 부모들은 아직도 그들의 문화가 규정한, 불안감도 노동 강도도 극심한 육아 방식을 사용하고 있다. 부모들은 기운을 불어넣으려는 나의 선의의 조언에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다. 정작 내 딸들도 자기 자식들을 그렇게 키우고 있다.

     

    잠깐, 왜 나는 내 딸들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기대하는 거지?

     

    읽은 날 : 2018. 10. 30. (화)

    읽은 부분 : (죄송! 확인해서 다시 올리겠습니다)

     

     

    매주 화요일 아침 10시30분에서 12시까지  

    (실제로는 12시반을 훌쩍 넘기곤 합니다. 1시까지 자리를 뜨지 못할 때도 있지요. 

    하지만 언제든 편하게 일어설 수 있으니 문제 없습니다. 다음 구절이 궁금한 걸 참아야 하는 것만 빼고요..)

Social Reference : 소셜 레퍼런스?

'이 자료도...'하고 소개해주고 싶은 자료가 있나요?

같은 고민을 해본 적이 있거나 해당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.

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