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늘 마주친 한 구절

[낭+독회 한구절]『갈등의 세상에서 평화를 말하다』 마셜 로젠버그_NVC낭독회

by 느티나무

  • 『갈등의 세상에서 평화를 말하다』 마셜 로젠버그_NVC낭독회

    크게보기

  •  

     

    그들은 그가 구조 안에 있기 때문에 그를 인간으로 보는 것을 잊어버렸다. 구조 안에서 부장은 구조의 언어를 말했을 뿐, 인간의 언어를 말하지는 않았다. 그는 관료주의의 언어를 말한 것이다. ...(중략)... 비폭력대화는 그 구조가 무엇이건 간에 우리가 그것을 관통하여 그 안에 있는 인간을 보는 방법을 보여준다. 나는 그들에게 그 방법을 충분히 훈련시키지 않았음을 깨달았고, 그래서 우리는 다시 연습을 했다. 우리는 모든 관료주의적인 언어 이면의 욕구를 듣는 법, 그 이면의 인간을 보고 그 사람과 함께 사회변화를 위해 일할 수 있는 우리의 능력을 강화시키는 연결을 만드는 법을 연습했다.  

     

    『갈등의 세상에서 평화를 말하다』 마셜 로젠버그, 한국NVC센터, 2018. - p.139 

     

    읽은 날: 2020년 9월 26일

    *매주 토요일 이른 10시 30분,  온라인 낭독회를 시작합니다.

Social Reference : 소셜 레퍼런스?

'이 자료도...'하고 소개해주고 싶은 자료가 있나요?

같은 고민을 해본 적이 있거나 해당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.

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