요즘 느티나무에서는

[텃밭연습장] 첫 번째 이야기

작성자 : 느티나무 작성일 : 2020-04-17 조회수 : 366

 

따뜻한 봄날, 새싹들이 고개를 내밀고 인사를 건네는 날들. 어떻게 지내고 있나요?

느티나무도서관 3층 텃밭연습장에서는 다시 문 여는 날을 위해  사부작 사부작 작당을 벌이고 있습니다.





3월 24일

첫 삽을 들었습니다.

작년에 이용했던 흙을 모두 살균하기 위해 여덟 상자를 비우는 대대적인 작업을 시작했습니다.

그 과정에서 요렇게 구멍난 상자도 발견했습니다. 이 상자는 잘 보수해서 지렁이로 퇴비 만들 때 사용할 예정입니다.

 


 

흙 속에 숨어 있던 애플민트와 삼채를 발견했어요! 




 


 


 

이들은 따로 심어서 분양할 예정입니다.


4월 6일

드디어 흙 작업을 완료했습니다. (거의 2주가 걸렸네요!!!)

 


 


 
작년에 심은 부추로 부추 피자빵을 해 먹었어요.

 


 


 


 

이제 모종을 심는 일만 남았습니다.  

앞으로 텃밭이 어떻게 변신할지 기대해주세요.

 


 

 

Social Reference : 소셜 레퍼런스?

'이 자료도...'하고 소개해주고 싶은 자료가 있나요?

같은 고민을 해본 적이 있거나 해당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분들의 참여를 기다립니다.

로그인 후 작성 가능합니다.